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메뉴 건너뛰기

창세기12:1-4

 

 

 

오늘을 믿음의 조상 아브라함에 관한 말씀입니다. 그가 하나님의 부르심과 명령을 받고 그대로 순종하여 복을 누리게 되는 장면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아브라함에게 복을 주고 그를 복의 근원으로 삼겠다고 하시며, 아브라함을 통해 땅의 모든 족속이 복을 얻을 것이라고 말씀해주셨습니다(2-3). 그러나 중요한 것은 그 복을 받기 위해서는 아브라함이 하나님의 명령을 순종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아브라함은 그대로 순종했고 그 복을 받았습니다.

 

 

 

아브라함이 하나님을 순종하는 일에 어려운 장벽들이 여러 가지가 있었습니다. 첫째는 본토 친척 아비 집을 떠나야 하는 것입니다(1). 지금까지 생활해오던 모든 기반들을 버리고 의지하던 사람을 떠나는 것입니다. 둘째는 지시할 땅으로 가는 것입니다(1). 그 말은 아직 지시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그래도 떠나라면 떠나는 것입니다. 셋째는 아브라함의 나이 75세였다는 것입니다. 젊은 나이가 아니고 오히려 노인의 나이인데도 떠나 새로운 도전을 해야 하는 것입니다.

 

 

 

아브라함은 하나님의 명령에 두말도 하지 않고 바로 순종하였습니다. 순종이 말처럼 쉽지 않습니다. 그 이유는 첫째는 하나님의 말씀을 믿지 않기 때문에 순종하지 않습니다. 교회 안에 의외로 이런 사람이 적지 않습니다. 겉으로는 믿는 것 같으나 실제로는 믿지 않는 것입니다(딤후3:5). 둘째는 하나님 말씀보다 자기 생각이 앞서기 때문에 순종하지 않습니다(왕하5:11). 성경이 진리라고 해도 비현실적으로 보이는 것입니다. 그래서 현실적으로 맞는 자기생각을 우선하기 때문입니다.

 

 

 

셋째는 하나님의 뜻을 몰라서 순종하지 못합니다. 믿음생활을 오래했어도 하나님의 뜻을 다 알지 못합니다. 알지 못해서 순종하지 못하는 경우도 많습니다(10:2-3). 넷째는 순종하고 싶지만 육신이 약해서 순종을 못합니다. 마음으로는 순종하려고 노력을 합니다. 그러나 육체적으로 인간의 연약함이 있어서 순종하지 못하기도 합니다(26:41). 그런 면에서 아브라함은 하나님의 말씀을 굳게 믿고 자기 생각을 버리고 하나님의 뜻을 깨닫고 육신의 연약함을 이기고 순종했습니다.

 

 

성경을 보면서 믿음의 위대한 인물들의 한가지 공통점을 발견하라고 하면 순종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순종이 순종을 낳습니다. 왜냐하면 순종하면 약속된 축복을 반드시 경험하기 때문입니다. 똑 같은 성경말씀이라 해도 로고스(기록된 말씀)이 있고 레마(경험된 말씀)이 있습니다. 로고스만의 믿음은 바른 믿음이 아닙니다. 레마가 있어야 합니다. 그것이 하나님께서 인정하시는 바른 믿음입니다(2:26). 아브라함처럼 못해도 우선 일상에서 작은 것부터 순종의 노력을 합시다.

아멘.

 

 

今日は信仰の祖先アブラハムに関するみことばです。彼が主の召しを受けて、命令に従って祝福を受けた場面を見せてくださいます。主がアブラハムに祝福を与えて、彼を祝福の源にしてくださり、アブラハムを通して地上のすべての民族が祝福されるとまで言われました(2-3節)。しかし、彼がその祝福を受けるためには主の命令に従うことが求められます。結果としてアブラハムはその通りに従ったし、その祝福を受けました。

 

 

 

アブラハムが主に従うことにはいろいろと難しい壁がありました。第一、生まれ故郷、父の家から離れることです(1節)。今まで頼りにしてきたすべての基盤を捨てて、頼っていた人々を離れることです。第二、主が示す地へ行くことです(1節)。それはまだ示されていないことを前提にします。それでも離れろといわれれば離れるべきです。第三、アブラハムの年齢が75歳であることです。若くない、むしろ年寄りであるのに、新しいチャレンジをしなければならないことです。

 

 

 

アブラハムは主の命令に何も文句を言わないで、直ちに従いました。従順であることが簡単ではありません。その理由は、第一、主のみことばを信じないから従順できません。教会の中に意外とこのような人が少なくありません。うわべでは信じるように見えるが、実際には信じないのです(Ⅱテモテ35)。第二、主のみことばより自分の考えが先であるから従順できません(Ⅱ列王記511)。聖書が真理だと言っても、非現実的に見えるのです。それで、現実的に相応しい自分の考えを優先するのです。

 

 

 

第三、主の御心を知らないから従順できません。信仰生活を長くしても、主の御心を全部知りません。それで従順できないことが多いです(ローマ102-3)。第四、従順でありたいが、肉体が弱いから従順できません。心からは従いたいと願っています。しかし、人間の肉体が弱いから従順できないことがあります(マタイ2641)。そのような面で、アブラハムは主のみことばを固く信じて、自分の考えを捨てて、主の御心を悟って、肉体の弱さに打ち勝って従いました。

 

 

聖書を読みながら信仰の偉大な人物たちの一つの共通点を発見するとなると「従順」といえます。従順が従順を生みます。なぜなら、従順であると約束された祝福を必ず経験するからです。同じみことばであってもロゴス(記録されたみことば)があり、レマ(経験されたみことば)があります。ロゴスだけの信仰は正しい信仰ではありません。レマが必要です。それが主が認めてくださる正しい信仰です(ヤコブ226)。アブラハムのようにできなくても、先ず、日常の生活から小さいことより従順の努力をしましょう。

アーメン